러브 스코어

볼만한 연극이 뭐가 있나 찾아보다 눈에 띈 <러브 스코어>

함께 음악을 만들며 사랑을 싹틔운다는 내용이 맘에 들었고, 예매 당일 캐스팅(신진범, 금조, 한상욱, 이지이)도 괜찮고, 바로 가서 보기 좋은 시간대의 연극이라 선택했다.

소극장이라 무대와 객석이 가까워 배우들을 가까이서 볼 수 있어 좋았다. 공연 시작 전에 여주인공이 먼저 나와 기타 연주로 노래를 두 곡 정도 불러주고 들어가는데 놓치면 아까울 뻔 했다.

공연 내내 웃음 코드가 많아서 즐겁게 볼 수 있고 중간 중간 기타 연주로 노래도 불러서 감성을 자극하기에 좋은 공연이었다.

댓글 남기기